• 북마크
  • 접속자 26

보도자료

사이드 메뉴

[IT조선] 컴버스테크, 본격 상장 준비 나선다…'2017년 비전선포식'서 밝혀

2,183 2017.01.04 10:27

첨부파일

짧은주소

본문

AR·VR 솔루션 전문기업 컴버스테크(대표 이돈원)가 3일 정유년을 맞아 전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2017 비전선포식'을 개최했다.


이날 진행된 비전선포식에서 컴버스테크는 2018 년부터 시작되는 초등·중학교 디지털교과서 전면도입에 대비할 수 있는 최적화된 기업으로서 만반의 준비를 할 예정이라고 알렸다.

향후 사업 방향으로는 기존 스마트교육 사업분야에서의 국내외 우호적 영업환경을 바탕으로 한 지속적이고도 높은 실적증가세 유지 및 신규 사업분야에 있어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스마트 ICT 기업'으로 확고히 자리매김할 것임을 선언했다.

또한 신규사업 분야에 있어서 작년부터 추진되어 온 국내외 대기업 및 통신사, 지자체 등과의 전략적 제휴를 보다 적극적으로 추진하여, 그 성과물들을 올해부터 가시화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또한 주주가치극대화 정책의 실행방안으로 정기적 주주간담회의 개최와, 상장 준비를 위한 제반 절차를 밟아나가기로 결의했다.

이번 비전선포식에서는 막연한 밑그림이 아닌, 이미 축적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신규 사업에 대한 명확한 이익 달성 목표와 미래 지향점을 공유하는 자리로서, 2017년 집중하게 될 신규 사업 아이템을 다음과 같이 공개했다.

블루투스 Tracker '애니키퍼'는 차세대 블루투스의 신호세기를 이용한 분실·도난 방지 및 위치추적 솔루션으로, 불안정한 신호와 오작동이 잦은 기존 제품들의 단점을 보완한 IoT(사물인터넷) 솔루션으로, 지난해 12월 열린 '2016년 앱쇼코리아 전시회'를 통해 국내 대형 통신사로부터 관심을 받고 있어 향후 전략적 제휴 등을 통해 사업을 확장해 나갈 계획이라고 한다.

'스마트 e-Book 솔루션'은 실제 책을 넘기는 것 같은 감성을 살린 획기적인 터치 기술을 앞세워 개발 초기부터 미국의 아마존으로부터 거액의 로열티를 제안받아 화제가 됐고, KAIST 10대 기술 선정 및 뉴욕타임즈와 로이터통신을 통해 소개되는 등 국내외 유수의 학회와 언론 등에 알려진 바 있다.

컴버스테크는 이에 한발 더 나아가 AR 기술을 융합해 'AR융합 스마트 e-Book 솔루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 솔루션은 2018 년 예정된 정부의 디지털 교과서 의무 도입을 겨냥한 제품으로, 'AR/VR 기술이 접목된 첨단 멀티미디어 교과서 개발'이라는 교육부 목표에 일치할 수 있도록 개발 중이라고 전했다.

'가상면접시스템'과 '가상체육시스템'은 신규 사업 아이템으로 2017년부터 본격적으로 컴버스테크의 AR·VR 기술을 융합한 스마트 컨텐츠로 탈바꿈할 계획이다.

'가상면접시스템'은 취업난을 겪고 있는 청년들에게 실제 면접장에서 면접을 보는 듯한 기술을 구현해 낸 'VR 가상면접시스템'으로 기존의 B2G 시장 외에 B2C, B2B 시장으로도 진출할 계획이며, '가상체육시스템'은 실버세대를 위한 '실버가상체육시스템'으로 서비스를 더욱 확장해 시장 확대에 나설 전망이다.

컴버스테크는 신기술 기반의 전문 IT 업체로서 1999년 설립 이래 첨단 멀티미디어 기술을 이용한 스마트 교육 업체로 지금까지 20여 가지의 각종 기업 인증과 27여 가지의 기술 관련 특허를 취득했으며, 2005년 정보통신부장관 표창, 2007년 산자부장관상, 2016년 디지털이노베이션 대상에 선정되는 등 다양한 수상경력으로 기술력을 인정받는 등 회사 설립 이후 17년 동안 안정적인 실적을 쌓아오고 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